2020.07.12 (일)

  • 구름조금16.2℃
  • 흐림백령도20.8℃
  • 구름많음북강릉15.8℃
  • 구름많음서울22.2℃
  • 구름많음인천23.1℃
  • 흐림울릉도17.3℃
  • 맑음수원23.2℃
  • 구름많음청주24.0℃
  • 구름많음대전23.7℃
  • 흐림안동21.2℃
  • 흐림포항20.1℃
  • 구름많음대구20.7℃
  • 박무전주23.9℃
  • 흐림울산19.6℃
  • 흐림창원20.2℃
  • 흐림광주23.3℃
  • 박무부산20.3℃
  • 흐림목포22.2℃
  • 흐림여수20.7℃
  • 박무흑산도18.5℃
  • 구름많음홍성(예)21.1℃
  • 비제주23.6℃
  • 비서귀포22.5℃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추진 협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추진 협약

당진시-유네스코 한국위원회-천주교 대전교구 업무 협약식

김대건신부 200주년 협약식 (2).JPG

 

 


 충청남도 당진시와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천주교 대전교구는 24일 대한민국 최초의 사제이자 2021 유네스코 기념해로 선정된 김대건신부의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의 성공 개최 등을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홍장 당진시장,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김광호 사무총장, 천주교 대전교구 유흥식 주교를 비롯해 관련 단체 인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네스코 선정에 따른 후속사업 추진 및 유네스코 이념에 부합한 지속가능발전 모델을 제시해 사회공익적 가치를 우선시하는 공익행사 개최 등을 협약했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솔뫼성지에서 개최되는 국제행사 개최 및 국제학술심포지엄과 프랑스 파리 유네스코 본부에서 진행될 김대건 신부 관련 전시를 공동으로 추진하게 된다

 

왼쪽 유흥식 주교, 오른쪽 김광호 사무총장.JPG

 

 유네스코 한국위원회는 주프랑스 대한민국 유네스코 대표부 등과 연계해 유네스코 본부 협력 및 홍보, 해외 인사 초청 및 섭외 등에서 적극 협력하기로 했으며, 각 기관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이후에도 관계를 긴밀하게 유지하기 위해 정보와 자원을 지속적으로 교류하기로 했다.

 

 김 시장은 “2021년은 당진이 배출한 김대건 신부의 역사적인 탄생 20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유네스코에 선정된 만큼 한국위원회, 대전교구의 적극적 지원과 참여를 통해 국제행사의 성공 개최가 기대된다.”김대건 신부의 다양한 업적을 대외적으로 널리 알리는데 힘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대건신부 200주년 협약식.JPG

 

 김대건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는 탄생일인 821일을 전후로 김대건 신부 관련 공연 전시 국제학술심포지엄 등 다양한 행사로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당진시와 천주교 대전교구는 지난 3월 업무협약식을 통해 성공 개최를 위한 힘찬 발걸음을 내딛었다.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